단순한 리마스터, 그 이상: 2가지 명작 타이틀을 콘솔로 이직한 과정(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 Tactics Ogre: Reborn)

0 0
단순한 리마스터, 그 이상: 2가지 명작 타이틀을 콘솔로 이직한 과정(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 Tactics Ogre: Reborn)

두 게임의 개발자가 직접 휴대용 게임으로 출시되었던 명작 타이틀을 콘솔 버전으로 어떻게 리마스터했는지 소개합니다.

PlayStation Portable 시대의 2개 명작이 다시 돌아옵니다.

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과 Tactics Ogre: Reborn은 단순한 리마스터가 아니며 개선점, 추가 요소 등을 바탕으로 완전히 새로운 경험을 선사합니다.

예를 들어 Crisis Core는 오리지널 Final Fantasy VII의 프리퀄이며 호화로운 비주얼 업그레이드를 갖췄으며, 보다 빠르고 부드럽고 즐거운 플레이를 위해 전투 시스템이 대대적으로 개선되었습니다.

Tactics Ogre: Reborn은 비주얼 및 사운드 업데이트, 개선된 전투, 보다 쉬운 플레이를 제공하는 커스터마이징 시스템, 전략적 깊이를 바탕으로 평단의 호평을 받은 Tactics Ogre: Let Us Cling Together를 강화했습니다. 심지어 완전히 새로운 콘텐츠도 존재합니다. 지금도 전략 RPG 장르의 보석으로 여겨지는 이 게임이 더욱 빛나게 됩니다!

하지만 휴대용 게임을 현대적인 플랫폼으로 선보이며 무엇을 보여주게 될까요? 20022년에 출시되는 두 게임을 바탕으로 개발자들의 의견을 종합했습니다!

다음은 이 기사에 참여한 사람들입니다.

· 키타세 요시노리(Kitase Yoshinori, 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의 프로듀서)
· 사토 마리코(Sato Mariko, 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의 프로듀서)
· 카토 히로아키(Kato Hiroaki, Tactics Ogre: Reborn의 프로듀서)
· 카타노 타카시(Katano Takashi, Tactics Ogre: Reborn의 디렉터)
· 타카하시 나오유키(Takahashi Naoyuki, Tactics Ogre Reborn의 리드 게임 디자이너)

단순한 리마스터, 그 이상: 2가지 명작 타이틀을 콘솔로 이직한 과정(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 Tactics Ogre: Reborn)

Crisis Core –Final Fantasy VII–와 Tactics Ogre: Let us Cling Together는 PSP로 출시되어 호평을 받은 게임입니다. 다시 출시되어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특히 새롭고 발전된 형태를 선보여 더욱 그렇습니다. 왜 지금 진행하게 되었나요?

카토히로아키(Tactics Ogre: Reborn의프로듀서): 개인적으로 말씀드리면 언젠가는 Tactics Ogre의 개발에 다시 참여하고 싶은 의지를 늘 갖고 있었으며, 특히 PSP 버전을 플레이한 사람들의 피드백을 반영할 수 있다면 더욱 그랬습니다.

저에게 있어 전환점은 제가 담당했던 Final Fantasy XII The Zodiac Age의 개발이었습니다. 비주얼 및 사운드 등 오리지널 게임의 요소들을 강화하며 신규 음성을 추가하고 전투 디자인과 재미를 개선하며 ‘이 지식을 활용해서 새로운 Tactics Ogre 제작할 수 있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이게 제가 개발을 결정한 배경입니다.

키타세요시노리 (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의프로듀서): 만약 게임의 오리지널 하드웨어를 더 이상 생산하지 않는다면 타이틀을 플레이하기 어렵습니다. Crisis Core는 이를 보여주는 예입니다.

물론 클라우드 기술을 활용하여 원래의 사양으로 게임을 플레이할 수도 있지만, Final Fantasy VII Remake을 접한 팬들은 더욱 높은 그래픽을 기대하게 되었습니다.

따라서 이러한 기대를 충족시키기 위해 현세대 플랫폼으로 게임을 리마스터하면 가치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단순한 리마스터, 그 이상: 2가지 명작 타이틀을 콘솔로 이직한 과정(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 Tactics Ogre: Reborn)

오리지널 게임을 작업한 사람들의 재회(Reunion)이기도 합니다. 여러분은 그 시절의 좋은 추억을 간직하고 있을 것입니다…

키타세요시노리 (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의프로듀서): 저는 오리지널 Crisis Core의 총괄 디렉터였지만… 당시에는 충분한 수의 게임 디자이너를 갖추고 있지 않았기 때문에 개발 기간 동안 크리에이티브 팀에 합류했습니다!

저는 신라 맨션(Shinra Mansion) 내부의 레벨 디자인과 니블헤임 마황로(Nibelheim Reactor) 속 클라우드와 세피로스의 대립 등 오리지널 Final Fantasy VII의 다양한 부분을 담당했습니다. 이러한 작업을 진행하며 수많은 향수를 느꼈습니다(웃음)!

카타노타카시 (Tactics Ogre: Reborn의디렉터): 저는 Tactics Ogre: Let Us Cling Together의 테크니컬 디렉터였기 때문에 기술적인 측면에 초점을 맞춰 생각했습니다. 저에게 있어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은 Chariot Tarot과 World Tarot의 프로토타입이 진행되었을 때입니다.

이들은 전투와 진행 상황을 되돌리기 때문에 이 기능들은 기술적인 관점에서 가장 큰 난관이었습니다. 구현되었을 때 느낀 새로운 느낌을 기억합니다!

카토: PSP 버전에서는 라이브 오케스트라를 바탕으로 처음 연주되는 타이틀 송, 프롤로그 무비 송, 오프닝 무비 송의 세 개의 곡을 녹음하고 도입했습니다. 이 세 곡을 듣고 라이브 오케스트라 연주의 힘에 압도되었던 기억이 납니다.

Tactics Ogre: Reborn은 전체 게임 내내 라이브 오케스트라 연주를 갖추고 있으니, 사람들이 제가 예전에 느꼈던 것처럼 본능적인 느낌을 경험했으면 합니다.

사토마리코 (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의프로듀서): 저는 오리지널 Crisis Core를 작업하지는 않았지만 출시되었을 때 확실히 플레이했습니다!

당시에 잭은 Final Fantasy VII에서 짧게 모습을 드러내는 캐릭터였지만 그의 이야기에 정서적으로 반응하는 저를 보며 놀랐던 기억이 납니다.

타카하시나오유키 (Tactics Ogre Reborn의리드게임디자이너): 저는 PSP로 Tactics Ogre: Let Us Cling Together를 플레이했으며 스토리 선택과 전투의 중요도 측면에서 완성도가 매우 높다고 느꼈습니다.

게임이 거의 막바지에 다다랐을 때에도 놀라움과 즐거움을 느꼈던 기억이 나고, 유닛 트레이닝과 엔드 게임 콘텐츠를 계속해서 플레이했습니다.

두 개의 리마스터 게임은 많은 개선점과 새로운 기능을 갖추고 있습니다. 어떻게 추가 요소를 결정하게 되었나요?

타카하시: 먼저 Tactics Ogre: Reborn 개발팀 전원이 오리지널 버전을 플레이하며 장점과 개선점을 나열했습니다. 이 목록을 바탕으로 신규 버전에 적용할 요소를 논의하고 결정했습니다.

카토: 여분의 요소를 포함하여 PSP 버전을 다시 플레이했기 때문에, 제가 가장 많은 시간을 쏟은 게임이 되었습니다 (웃음).

다행스럽게도 이 게임의 매력 중 하나는 질리지 않고 계속해서 다시 플레이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이 점에 더해 점검 목록과 신규 요소를 바탕으로 플레이테스트가 늘 새롭고 재미있는 경험이 되었습니다.

타카하시: 개발이 진행되며 변경점 및 신규 요소 목록이 확정되었으며, 만약 반드시 추가해야 하는 신규 요소가 있으면 건의하기도 했습니다.

카타노: 클래스가 아닌 유닛의 레벨 상승 적용과 인공 지능 재설계 등 PSP 버전의 피드백을 바탕으로 이미 결정한 요소들이 존재했습니다.

물론 모든 것이 계획대로 흘러가진 않으며, 프로젝트 후반 사운드 담당 부서의 노력이 반영된 사운드 이펙트 대규모 변경 등 개발 도중에 확정된 요소도 있었습니다.

사토: Crisis Core의 경우에는 크리레이티브 디렉터인 노무라 테츠야(Nomura Tetsuya)와 함께 리마스터 버전의 방향을 논의했습니다. 개발 스튜디오(Tose)도 개선점을 담은 제안서를 만들었고, 이를 시작점으로 삼아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신규 요소들을 도입하는 데에 있어서 가장 어려웠던 부분이 뭐였나요?

사토: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비주얼 조정이 가장 어려운 점이었습니다. 저희는 원래 그래픽을 변경하지 않고 이식하고자 했지만, 오리지널 버전을 대형 화면으로 처음 가져오는 것에 대한 많은 우려가 존재했습니다.

결국에는 Final Fantasy VII REMAKE에서 보여준 그래픽과 유사한 느낌을 만들기로 결정했습니다. 하지만 3D 모델을 교체하며 잘 동작하지 않는 부분이 있었고, 사물을 교체하고 조정하며 많은 날들을 보냈습니다.

키타세: PSP는 PS2 세대와 동일한 그래픽 기술을 사용했기 때문에 3 세대의 차이가 존재합니다! 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은 Final Fantasy VII REMAKE와 비슷한 수준의 그래픽 수준을 달성하여, 이를 통해 새롭고 신선하며 보다 흥미로운 게임으로 느껴질 것입니다.

사토: 오리지널 Crisis Core의 전투 시스템이 어떤 점에서는 플레이하기 어렵다고 느껴졌으며, 특히 액션 기반 전투를 담고 있는 최근 게임들과 비교하면 더욱 그렇습니다.

원작에서 사람들이 어렵다고 느끼는 영역을 모두 재검토했으며, 이를 개선하기 위해 다양한 아이디어를 실행했습니다. 오랜 시간에 걸친 수정과 정제 작업이 필요했으며, 게임의 문턱을 낮추는 동시에 원작을 훌륭하게 만든 사항을 유지하고자 했습니다.

돌이켜 생각하면 정말 진지한 미세 조정을 진행한 것 같습니다 (웃음).

Tactics Ogre: Reborn에도 많은 난관이 있었을 것 같습니다.

카타노: 가장 큰 난관은 마우스 및 컨트롤러와 호환되도록 UI를 설계하는 일이었습니다. 처음부터 마우스 조작이 가능하고 이를 지원하는 아이콘 등의 요소를 갖추도록 의도했습니다.

하지만 컨트롤러 조작의 편의성과 타협하지 않는 ‘이미 완성된’ 마우스 조작 솔루션은 존재하지 않았습니다. 개발 막바지까지 수정과 개선을 반복했습니다!

원작이 오래된 플랫폼으로 출시되었기 때문에 발생하는 기술적인 문제도 존재했습니다. 예를 들어, PSP 버전에 저장된 데이터는 CLUT(Color Look Up Table)을 사용하며, 이는 기술적으로 다양한 요소를 결합하여 색상을 정하는 복잡한 방식이었습니다.

이 시스템으로 인해 특정 데이터를 풀 컬러로 구현해야 하는 고해상도 작업에 제한이 있었습니다. 이 요구 조건을 충족시키며 데이터를 재구성하는 작업이 대단히 어려웠습니다.

Tactics Ogre와 Crisis Core는 원래 휴대용 기기를 위한 경험이었습니다. 콘솔용 게임을 제작할 때와 비교해서 개발 과정 상에 어떠한 차이가 있었나요?

사토: 개인적인 경험을 말씀드리면 현세대 플랫폼은 많은 발전을 이루었으며, 그래픽만이 아니라 많은 측면에서 다양한 것들을 표현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로 인해 최대치를 시험하며 생각할 수 있는 모든 것을 추가하며, 자연스럽게 개발의 한계에 도전하게 되었습니다.

어디에서나 플레이할 수 있기 때문에 휴대용 플랫폼용 게임이 편리하지만, 개발자로서 작업할 수 있는 사양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결과적으로 개발의 특정 부분을 포기하고 ‘이 요소를 도입하고 이 부분을 추가하고 싶은데…’라는 생각으로 반복하는 개발 과정을 경험할 수 없습니다.

이는 콘솔과 휴대용 기기의 큰 차이라고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카타노: PS5용 게임과 비교해서 PSP 혹은 다른 휴대용 기기의 게임을 제작하는 일에는 큰 차이가 존재합니다. 예를 들어, 게임이 표현되는 화면 크기와 해상도의 차이가 두 개의 핵심 사항입니다.

예를 들어, Tactics Ogre는 픽셀 아트 게임이기 때문에 화면의 해상도가 많은 영향을 받습니다. 저희는 훌륭한 품질의 픽셀 아트의 이점을 활용하며 현재의 화면 해상도에 맞춰야 했습니다.

UI 설계에도 많은 정성을 쏟았습니다. 만약 순수하게 휴대용 기기를 위한 게임이라면, TV에 비해 화면 크기가 작거나 고정되어 있기 때문에 UI를 크게 표시합니다. 하지만 현재의 플랫폼에서는 다양한 화면 크기에 이미지가 표시되기 때문에, UI 설계와 리뷰를 진행할 때 다양한 화면에 대비해야 합니다.

기술적인 고려 사항도 존재했습니다. 예를 들어, PSP에서 Tactics Ogre: Let Us Cling Together를 작업할 때, UMD 로딩 속도를 향상시키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습니다. PS5 및 PS4 버전 게임의 경우에는 이러한 문제가 해결되었기 때문에 매우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웃음)!

Crisis Core와 Tactics Ogre는 정말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습니다. 이 점이 개발에 영향을 미쳤나요?

사토: 사실 프로젝트 팀은 처음 개발할 때부터 정말 유명한 타이틀이라는 점을 인지하고 있었습니다. 해마다 많은 팬들이 출시일을 기념하며 Crisis Core에 관한 게시물을 올리곤 합니다.

이러한 점 때문에 약간의 부담이 있었지만 모든 팀원이 개발에 헌신했기 때문에 어서 빨리 모두에게 결과물을 보여드리고 싶습니다! 팬들이 보낸 따뜻한 말에 정말 감사드리며, 저희가 새로운 버전을 열심히 작업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되었습니다!

게임이 공개되고 모두가 ‘Gongaga!’를 외쳤을 때 정말 감격했습니다 (웃음).

카토: Tactics Ogre: Reborn에서 팬들의 추억을 능가하는 경험을 선보이고 싶었습니다. 게임의 향수를 유지한 채, 현세대의 기술과 제작 방식을 결합하여 자연스럽게 플레이할 수 있는 게임을 만드는 데에 초점을 맞췄습니다.

타카하시: 전체적인 개발 과정에 있어서 팬들이 재미를 느낄 요소를 고려했습니다. 예를 들어, 스토리에서 묘사되는 강력한 적은 게임플레이 측면에서도 강력한 적이 되도록 전투를 구성했습니다.

카타노: 유저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는 핵심 주제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게임의 오리지널 디렉터이자 라이터인 야스미 마츠노(Yasumi Matsuno)와 함께 신규 요소를 엄선하여 Tactics Ogre의 세계와 개선 방향이 잘 부합하도록 했습니다.

마지막으로, 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 혹은 Tactics Ogre: Reborn을 선택하는 플레이어들에게 해주고 싶은 말이 있나요?

사토: 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은 PSP 원작을 즐긴 플레이어들에게 향수를 자극하는 동시에 신선하고 색다른 경험을 선사하니 플레이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이 게임을 플레이하면 오리지널 Final Fantasy VII, Final Fantasy VII Remake, 곧 출시될 Final Fantasy VII Rebirth를 더욱 깊이 있게 즐길 수 있습니다!

카토: 예전에 Tactics Ogre를 플레이했던 분들은 완벽 음성 지원 컷신과 라이브 음악을 바탕으로 게임을 경험하며 새로운 느낌을 받을 것입니다. 그리고 디자인 개선으로 인해 보다 자연스러운 게임플레이를 선사하니, 섬세하게 구성된 Valerian Isles의 세계를 보다 깊이 있게 즐길 수 있습니다.

처음 플레이하는 분들은, 과거에 플레이했던 분들과 마찬가지로 세계와 스토리를 즐기면 좋을 것 같습니다. 승리를 쟁취하기 위해 모든 움직임을 계산하는 재미를 느낄 수 있는 전략적인 전투와 유연한 캐릭터 성장을 즐겨 주세요!

타카하시: Tactics Ogre: Reborn은 PSP 버전과 다른 느낌이라고 생각합니다. 게임에 음성과 신규 스토리가 추가되었으니 여러분이 재미있게 즐기기 바랍니다!

카타노: PSP 버전의 경우 일본 지역은 일본어, 일본 이외의 지역은 영어로만 출시되었지만, Tactics Ogre: Reborn은 영어, 프랑스어, 독일어, 스페인어, 일본어, 한국어, 중국어 번체, 중국어 간체를 지원하며 음성은 영어와 일본어 중에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보다 많은 사람들이 게임을 즐겼으면 합니다. 여러분이 플레이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를 바랍니다!


휴대용 명작의 리메이크에 대한 경험과 생각을 공유한 모든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Crisis Core -Final Fantasy VII- Reunion와 Tactics Ogre: Reborn은 단순한 리마스터 이상이라는 말씀을 드릴 수 있습니다. 제작진은 새롭고 흥미로운 요소를 도입하여 현 시점에서 훌륭한 두 개의 게임을 선보이며, 애당초 이 게임들을 위대하게 만든 사항을 놓치지 않았습니다!

Tactics Ogre: Reborn은 PS5와 PS4에서 바로 플레이 가능합니다.

※ 게임 및 콘텐츠의 출시일은 국가/지역별로 상이할 수 있습니다.
※ 해당 내용은 사전 안내 없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대화에 참가하기

댓글 달기

댓글을 달기 전에

다같이 즐겁게 이야기할 수 있도록 친절하고 배려하는 댓글 달기에 힘써주세요.

댓글 남기기